Promotion Controler Right Corner
Promotion Bottom Right Corner
최근글 들여다보기
2018년 이른 가을 캐나다에서...
지난 주 금요일 부터 시우는 감기가 심해진건지... 아니면...
우리집에서 서울역까지는 아침일찍 출발하면 50여분 거리......
내가 잠시 쉬는 동안 시우는 폭풍 성장을 했다.. 요즘에는...
2018년 큰 변화가 있었다면 그것은 시우경헌엄마의 바쁨이다...
World wide :
  • 한국어
  • 中文(中国)
  • 日本語
  • Español
  • Русский
  • Français
  • 中文(臺灣)
  • Tiếng Việt
  • Mongolian
  • Turkey
Current chosen language is English.

시우의 성장일기 시우의 좌충우돌 살아가는 이야기

  1. 12
    Nov 2018
    16:20

    [13년04개월03일] 시우 병원 응급실에 격리되어 누워...

    지난 주 금요일 부터 시우는 감기가 심해진건지... 아니면 다른 병이 있어서 그런지, 아직 결과는 나오지 않았지만 지금 병원 응급실에 누워있다. 기침을 할 때 각혈을 하는 시우를 보게 된단다. 금요일 퇴근 무렵 엄마에게서 온 한통의 전화는 지금 시우를 데리고 응급실 간다는 전화. 그 날 저녁 나는 시우랑 함께 격리되어 하루를 보냈단다. 이런 저런 검사를 받으며... 다행히 결핵균이 발견되지 않아 괜찮다는 소견을 듣고 집으로 갔지만 토요일, 일요일 각 한 번...
    ByDollShe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2. 21
    Oct 2018
    09:05

    [13년03개월11일] 153cm

    내가 잠시 쉬는 동안 시우는 폭풍 성장을 했다.. 요즘에는 학교, 학원, 교우관계, 그리고 외면적인 멋까지 관심사가 많아진 시우다. 그리고 열심히 노력하는 멋진 딸이기도 하다.
    ByDollShe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3. 26
    Feb 2017
    22:02

    [11년07개월17일] 2월 마지막 스키 & 3.1절 맞이 서대문 형문소 견학

    올 겨울이 가기전에, 스키장이 페장하기 전에 시우랑 경헌이를 데리고 곤지암리조트 스키장을 찾았단다. 시우랑 경헌이는 올해들어 3번째 타는 스키로 이제는 혼자서도 잘 탄단다. 내년에는 아빠가 같이 타지 않아도 둘이서 손 잡고 잘 탈듯.... 집에서 40~50분이면 갈 수 있는 곳이라 굳이 1박을 할 필요는 없었지만... 좋은 추억 만드려고 이모네랑, 외할머니를 모시고 함께 하룻밤을 보냈단다. 한 주가 지나고 다음주 중에 3.1절이 있어서 우리 가족은 서대문형무소...
    ByDollShe Reply0 Views1063 file
    Read More
  4. 19
    Dec 2016
    08:01

    [11년05개월09일] Climing

    지난 번에 한번 들러보고 아이들 놀기에 괜찮은 곳이라 생각했던 하남에 있는 스타필드 스포츠 몬스터를 찾았단다. 태권도, 축구, 농구, 베드민튼, 야구, 트램브링 등등 실내에서 아이들이 신나게 놀 수 있는 곳이지. 그곳에서 시우는 새로운 도전을 했단다. 늘 판교호수공원에 가면 아저씨들이 하던 Climing을 했단다. 시우가 아무리 운동을 좋아하고 한다 해도 아빤 시우가 그곳을 오르리라고는 생각도 못했지. 그런데 5종류의 Climing이 있었는데 시우만 끝까지 오르고 ...
    ByDollShe Reply0 Views1233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70 Next ›
/ 70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Cancel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